[부상] '스트레스 극심' 변준형, KCC 맞대결까지 결장

울산/이재범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1 18:40:58
  • -
  • +
  • 인쇄

[점프볼=울산/이재범 기자] 변준형이 최소 2경기를 결장할 예정이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21일 울산동천체육관에서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와 경기에 나선다. 이날 지면 현대모비스에게 공동 3위를 허용하기에 무조건 이겨야 한다.

하지만, 발뒤꿈치 통증을 느끼고 있는 오마리 스펠맨에 이어 변준형까지 결장한다.

유재학 현대모비스 감독은 이날 경기를 앞두고 “(스펠맨과) 변준형도 못 나온다고 들었다”고 했다.

김승기 KGC인삼공사 감독은 “지금 변준형도, 스펠맨도 없다”며 변준형까지 결장 소식을 전했다.

김승기 감독은 변준형의 결장 사유를 묻자 “몸이 안 좋다. 열꽃이라고 하나? 몸에 열이 많이 나서 쉬라고 했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거다”며 “1번(포인트가드)을 만드는 과정에서 잘 되었다가도 기복이 심해서 스트레스를 받는 거라서 휴식을 주고, 머리를 깨끗하게 만들어서 돌아오게 해야 한다. DB와 경기 후에 우는 걸 보면 이길 수 있는 경기도 져서 스트레스를 받았을 거다”고 했다.

김승기 감독은 이날만 변준형이 결장하는지 추가로 질문하자 “우리는 (23일 KCC와 경기가 열리는)
바로 전주로 간다”며 “KCC와 경기까지 쉬게 하고, 그 다음 이야기를 해서 몸 상태를 확인한 뒤 (출전여부는) 그 이후를 봐야 한다”고 했다.

KGC인삼공사는 주축 선수 두 명 없이 현대모비스와 KCC를 상대한다.

#사진_ 점프볼 DB(박상혁 기자)

[저작권자ⓒ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MPBALL TV

오늘의 이슈

점프볼 연재

더보기

주요기사

더보기

JUMPBALL 매거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