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D INSTR(LOWER(xnews_content.wname), LOWER('조영두')) 점프볼

 

  •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제목+내용
  • tag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Search: 125건

thumbimg

[벤치명암] 7연패에도 희망 본 이상범 감독 “기죽지 않고 뛰어준 선수들 고마워”
조영두 2020.11.01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어려운 팀 사정에도 끝까지 기죽지 않고 뛰어준 선수들에게 고맙다.”경기는 패했지만 DB 이상범 감독은 선수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원주 DB는 1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 ...

thumbimg

‘이재도-변준형 투 맨쇼’ KGC인삼공사, 부상병동 DB에 진땀승
조영두 2020.11.01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이재도와 변준형의 활약을 앞세운 KGC인삼공사가 DB를 꺾었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1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원주 DB와의 경기에서 96-87로 승리했다. 이재도 ...

thumbimg

[부상] ‘끊이지 않는 부상악령’ DB 두경민, 손목 부상으로 이탈
조영두 2020.11.01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올 시즌 DB에 부상악령이 끊이질 않고 있다.원주 DB는 1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와 2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현재 DB는 주축 선수들의 부상과 외국 ...

thumbimg

[투데이★] 진땀승 거둔 변준형의 농담 “조성민 3점슛 3방, 어제 양우섭이 보여”
조영두 2020.10.25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3쿼터에 조성민 선수가 3점슛 연속 3개를 넣는데 어제 양우섭 선수의 모습이 보였다.” LG에 진땀승을 거둔 변준형(24, 185.3cm)이 웃으며 농담을 던졌다. 안양 KGC인삼공사 변준형은 25일 안 ...

thumbimg

[벤치명암] 변준형에 대한 김승기 감독의 다짐 “승부처 해결사로 만들겠다”
조영두 2020.10.25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4쿼터 승부처에서 득점을 해줄 수 있는 선수로 만들겠다.”KGC인삼공사 김승기 감독이 변준형을 승부처 해결사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25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

thumbimg

이재도-변준형 듀오 날아오른 KGC, LG 이기고 단독 3위로 올라서
조영두 2020.10.25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이재도와 변준형의 활약을 등에 업은 KGC인삼공사가 LG에 승리를 거뒀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25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창원 LG와의 1라운드 맞대결에서 77- ...

thumbimg

[라커룸에서] 김승기 감독이 예상한 LG전 열쇠 “수비에서 승패 갈릴 것”
조영두 2020.10.25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SK에 역전패를 당한 KGC인삼공사가 LG를 상대로 분위기 반전을 노리고 있다.안양 KGC인삼공사는 25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창원 LG와 1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현 ...

thumbimg

로슨 앞세운 '부상병동' 오리온, KGC 꺾고 시즌 첫 승 신고
조영두 2020.10.15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로슨의 활약을 앞세운 오리온이 KGC인삼공사를 꺾고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고양 오리온은 15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와의 경기에서 73-71로 ...

thumbimg

[라커룸에서] 경계심 늦추지 않은 김승기 감독 “방심이 가장 무서운 적”
조영두 2020.10.15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방심이 가장 무서운 적이다.”상대의 줄 부상에도 김승기 감독은 경계심을 늦추지 않았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15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고양 오리온과 1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개막 2연전에서 1승 1패를 ...

thumbimg

팀 패배에도 뜨겁게 타올랐던 KGC의 ‘불꽃슈터’ 전성현
조영두 2020.10.09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팀은 패했지만 전성현(29, 189cm)의 손끝은 뜨겁게 타올랐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9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와의 개막전에서 96-98로 패했다. ...

thumbimg

[라커룸에서] ‘다윗’ 전자랜드와 ‘골리앗’ KGC, 양 팀 감독의 각오는?
조영두 2020.10.09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다윗’ 전자랜드와 ‘골리앗’ KGC인삼공사가 개막전에서 양보할 수 없는 한판 승부를 펼친다.9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와 인천 전자랜드의 개막전 맞대결 ...

thumbimg

[현장분위기] “변준형 화이팅!” 개막전 앞두고 커피차 선물 받은 KGC 변준형
조영두 2020.10.09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변준형(24, 185.3cm)이 개막전을 앞두고 뜻 깊은 선물을 받았다. 2020-2021시즌 개막전을 앞둔 9일 오전 안양실내체육관. 드라마, 영화 촬영장에서 볼법한 커피차 한 대가 등장했다. 변준형의 ...

thumbimg

[매거진] 절친이 묻고 절친이 답한다 ⑩ 전준범이 박재현에게 “10년 전으로 돌아간다면?”
조영두 2020.09.19
[점프볼=조영두 기자] ‘20년 지기’ 박재현(29, 183cm)과 전준범(29, 195cm)은 지난 점프볼 8월호 인터뷰를 통해 학창시절 추억을 돌아봤다. 이들의 대화에서 당시 기억이 얼마나 소중했는지를, 그런 만큼 둘의 우정이 얼 ...

thumbimg

스탭업 노리는 KGC 김철욱 “세근이 형 뒤 든든하게 받치겠다”
조영두 2020.08.12
[점프볼=조영두 기자] 지난 시즌을 통해 성장한 김철욱(28, 203cm)이 한 단계 더 스탭 업을 노리고 있다. 안양 KGC인삼공사 김철욱에게 지난 시즌은 특별했다. 프로 데뷔 후 가장 많은 39경기에서 평균 11분 29초를 뛰며 ...

thumbimg

연습경기서 좋은 컨디션 보인 이재도 “진정한 내 모습 보여주고파”
조영두 2020.08.12
[점프볼=조영두 기자] KGC인삼공사의 야전사령관 이재도(29, 180cm)가 비시즌 첫 연습경기에서 쾌조의 컨디션을 뽐냈다.안양 KGC인삼공사 이재도는 12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한양대와의 연습경기에서 15득점 4리바운드 4어시 ...

thumbimg

수비 점검에 중점 둔 KGC, 비시즌 첫 연습경기서 한양대에 승리
조영두 2020.08.12
[점프볼=안양/조영두 기자] 수비 점검에 중점을 둔 KGC인삼공사가 비시즌 첫 연습경기에서 가볍게 승리를 챙겼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12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한양대와의 연습경기에서 100-66으로 승리했다. 이재도(15득점 ...

thumbimg

대권 노리는 KGC 양희종 “주장으로서 책임감 있는 모습 보여주겠다”
조영두 2020.07.17
[점프볼=조영두 기자] KGC인삼공사의 캡틴 양희종(36, 194cm)이 세 번째 우승 반지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여느 때 보다 활기찬 비시즌을 보내고 있다. 김승기 감독 부임 이후 처음으로 부상 선수 ...

thumbimg

[매거진] 절친이 묻고 절친이 답한다 ⑦ 양홍석이 박지훈에게 “둘이 닮았다고 하는데 인정?”
조영두 2020.07.07
[점프볼=조영두 기자] 지난 2016년 연습경기 상대로 만나 처음으로 인연을 맺은 박지훈(25, 184cm)과 양홍석(23, 195cm)은 부산 KT에서 함께 뛰며 우정이 더욱 깊어졌다. 2018-2019시즌 도중 박지훈이 안양 KG ...

thumbimg

책임감 더해진 화서초 이시온과 정예림 “팀 전력에 보탬 되고파”
조영두 2020.06.14
[점프볼=조영두 기자] 전심전력(全心全力). ‘온 마음과 온 힘을 다한다’는 뜻으로 마음과 힘을 오직 한 곳에 집중하여 쓴다는 사자성어다. 6학년이 되면서 책임감이 더 해진 이시온과 정예림에게 어울리는 말이기도 하다.코로나19 확산으 ...

thumbimg

수원 화서초 윤가온과 조연후의 다짐 “꼭 우승컵 남겨주고 졸업하겠다”
조영두 2020.06.13
[점프볼=조영두 기자] “올해 반드시 우승컵을 들어 올리고 졸업하겠다.”화서초의 주축 6학년 윤가온과 조연후가 우승을 향한 강한 의지를 내비쳤다.수원 화서초는 지난 8일 본격적인 팀 훈련에 돌입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약 3개월 만에 ...

주요기사

더보기

HOT PHOTO

JUMPBALL 매거진

더보기

점프볼 연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