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D INSTR(LOWER(xnews_content.wname), LOWER('이재범')) 점프볼

 

  •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제목+내용
  • tag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Search: 1,116건

thumbimg

[대학리그] 명지대가 여수 전지훈련에서 얻은 것, 소통과 성장
이재범 2020.07.12
[점프볼=이재범 기자] “힘든 훈련을 하면서도 식스맨들이 선의의 경쟁을 하며 성장했다. 서로를 알아가는 소통의 시간이기도 했다.” 명지대는 지난 6월부터 팀을 맡은 김태진 감독 부임 이후 처음으로 전라남도 여수에서 5박6일 일정의 전 ...

thumbimg

제주 함덕초 이지후, 축구 대신 농구를 선택한 이유
이재범 2020.07.12
[점프볼=이재범 기자] “원래 축구를 했었는데 농구를 해보니까 농구가 재미있어서 계속 하고 있다. 축구는 득점을 많이 할 수 없는데 농구, 특히 NBA에선 100점 넘는 경기가 많다.”제주도에선 FC 제주라는 프로축구단이 있어 농구보 ...

thumbimg

제주 함덕초 고상훈, “김선형과 르브론을 좋아한다”
이재범 2020.07.12
[점프볼=이재범 기자] “수비가 막지 못하는 돌파 능력이 뛰어난 김선형 선수와 르브론 제임스를 좋아한다.”점프볼 / 이재범 기자 sinae@jumpball.co.kr초등부 농구에선 한 해 좋은 성적을 내면 전력을 재정비하는 시간을 갖 ...

thumbimg

스텝백 점퍼를 주고받은 제주 함덕초 김훈의와 한강민
이재범 2020.07.12
[점프볼=이재범 기자] “제임스 하든이나 스테픈 커리 등 외국선수들이 하는 영상을 봐서 처음에 한 번 해봤는데 멋져서 계속 하게 되었다.” (김훈의)“저는 지는 게 엄청 싫어서 복수를 하려고 했다.”(한강민) 지난 2일 제주도 함덕 ...

thumbimg

[대학리그] 열정 넘치는 명지대 이도헌, “1대1 능력 키우겠다”
이재범 2020.07.12
[점프볼=이재범 기자] “1대1 능력을 더 키워 제가 1옵션이 되어서 동료들의 기회도 살리면서도 제 공격도 잘 하는 선수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 명지대는 김태진 감독이 새롭게 부임한 뒤 처음으로 전라남도 여수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했 ...

thumbimg

[대학리그] 명지대 송기찬, “제 장점 슈팅 장점 가져가야 한다”
이재범 2020.07.11
[점프볼=여수/이재범 기자] “제 장점이 슈팅이다. 이런 부분 영상이 많은데 슈팅 장점을 가져가야 한다.”명지대는 일주일 일정으로 전라남도 여수에서 전지훈련을 진행했다. 김태진 감독 부임 후 첫 전지훈련이었다. 오전에는 하체를 강화하 ...

thumbimg

제주 함덕초 김태연, “드리블과 슛 좋은 허훈 좋아한다”
이재범 2020.07.11
[점프볼=이재범 기자] “드리블을 잘 하고, 슛을 잘 넣고, 훼이크를 잘 해서 허훈을 좋아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된 이후 프로농구부터 모든 농구 대회는 멈췄다. 3대3 농구대회가 간혹 열린 뒤 지난 4일 ...

thumbimg

명지대와 여수 화양고의 특별했던 코트 훈련
이재범 2020.07.11
[점프볼=여수/이재범 기자] 명지대와 여수 화양고가 여수 화양고 체육관에서 함께 훈련했다. 화양고 최명도 코치는 피지컬 트레이닝을, 명지대 김태진 감독은 스킬 트레이닝을 진행해 유익한 시간이었다. 명지대는 조성원 감독이 창원 LG 감 ...

thumbimg

BNK 김시온, “자신감 있게 하는 게 중요하다”
이재범 2020.07.10
[점프볼=이재범 기자] “자신있게, 뻔뻔하게 농구를 했는데 그런 모습이 없어졌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제가 뻔뻔해지면 안 되는 거 아니냐고 했는데 이제는 자신감 있게 하는 게 중요하다.”부산 BNK는 지난 시즌 10승 17패를 기록하며 ...

thumbimg

제주의 또 다른 KBL 장신 지원 혜택 받는 함덕초 이민소
이재범 2020.07.10
[점프볼=이재범 기자] KBL은 지난해 9월부터 장신 선수 발굴 사업을 재개했다. 농구의 불모지라고 할 수 있는 제주도에서 또 KBL 장신 선수 지원 혜택을 받는 선수가 나왔다. 제주 일도초의 고강준(측정 당시 165.3cm)에 이어 ...

thumbimg

SK, KBL 최초 등록일 기준 18명 선수 등록
이재범 2020.07.03
[점프볼=이재범 기자] 서울 SK는 지난 30일 18명의 선수를 등록했다. 이는 선수등록일(6월 30일) 기준 18명을 등록한 최초의 사례다. 시즌 중까지 포함하면 2015~2016시즌 부산 KT에 이어 두 번째다. KBL은 지난 3 ...

thumbimg

제주 함덕초, 전술보다 기본기와 개인기량 향상에 집중
이재범 2020.07.03
[점프볼=제주/이재범 기자] “보통 때는 기본기와 팀 전술 훈련을 같이 하는데 지금은 대회가 없기 때문에 기본기와 1대1 기량을 다지는 훈련을 많이 한다.”제주도 함덕 해수욕장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에 위치한 함덕초등학교. 제주 일도 ...

thumbimg

하나원큐 정예림, 맞붙고 싶은 상대는 박지현과 선가희
이재범 2020.07.02
[점프볼=이재범 기자] “중학교 때부터 같은 팀이었다. 상대팀으로 만나면 진짜 색다를 거다. 숭의여고 언니들(박지현, 선가희)과 맞붙으면 되게 재미있을 거 같다.”부천 하나원큐는 지난해 WKBL 신입선수선발회 4순위 지명권으로 정예림 ...

thumbimg

하나원큐 강유림, 보완해야 할 건 스피드와 외곽슛
이재범 2020.07.02
[점프볼=이재범 기자] 광주대 에이스였던 강유림(175cm, F)이 프로 무대에서 출전 기회를 잡기 위해 새롭게 시작한다. 우선 스피드와 외곽슛 능력을 키워 팀에 활력을 불어넣는 선수가 되길 바란다. 부천 하나원큐는 지난 WKBL 신 ...

thumbimg

‘2년 연속 보수 1위’ 김종규, 역대 최고 인상액과 삭감액도 1위
이재범 2020.07.01
[점프볼=이재범 기자] 지난 시즌 대폭 보수가 올랐던 선수들이 이번엔 대폭 삭감과 마주했다. 2년 연속 보수 1위 김종규는 역대 최고 보수 인상액과 삭감액 기록도 자신의 이름으로 채웠다. 지난 5월 자유계약 선수들은 소속팀과 계약보다 ...

thumbimg

FA 아니어도 대박, 인상률 100%+ 역대 최다 14명
이재범 2020.07.01
[점프볼=이재범 기자] KBL은 2020~2021시즌 활약할 국내선수 등록을 마쳤다. 선수 등록에서 관심사는 선수들의 보수다. 이번 시즌에는 보수 100% 이상 인상된 선수는 역대 최다인 14명이다. KBL은 올해부터 자유계약 선수( ...

thumbimg

[JB PICK] 1순위 연세대 한승희,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빅맨
이재범 2020.07.01
[점프볼=이재범 기자] 2020 KBL 국내선수 드래프트에 참가 예정인 선수는 고려대 3학년 이우석을 포함해 34명이다. 드래프트가 다가오면 이 인원은 40여명으로 늘어날 것이다. 확실하게 드래프트에 나서는 이들 중에서 어떤 선수가 ...

thumbimg

KBL 육성팀이 제주도로 내려가는 이유는?
이재범 2020.06.30
[점프볼=이재범 기자] KBL 육성팀이 7월 초 제주도로 내려가 함덕초, 제주동중 선수들의 신체 치수 및 체력을 측정할 예정이다. KBL은 지난해 5월부터 체계적 선수 관리 시스템 구축과 데이터 축적을 위해 전국 초·중·고등학교 엘리 ...

thumbimg

[JB PICK] 2순위 고려대 이우석, 1순위 가능성도 높은 장신 가드
이재범 2020.06.30
[점프볼=이재범 기자] 2020 KBL 국내선수 드래프트에 참가 예정인 선수는 고려대 3학년 이우석을 포함해 34명이다. 드래프트가 다가오면 이 인원은 40여명으로 늘어날 것이다. 확실하게 드래프트에 나서는 이들 중에서 어떤 선수가 ...

thumbimg

하나원큐 이하은, 머리 속 가득 채운 건 리바운드
이재범 2020.06.30
[점프볼=이재범 기자] “리바운드만 되면 모든 건 따라올 거라고 생각한다. 평균 리바운드 6개. 현실적으로 정말 6개를 잡고 싶다. 현실적으로 가능한 게 6~7개 같다.”부천 하나원큐는 2020~2021시즌 목표를 지난 시즌과 같은 ...

주요기사

더보기

HOT PHOTO

JUMPBALL 매거진

더보기

점프볼 연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