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종료, 데상트 깜짝 2승

김지용 기자 / 기사승인 : 2020-05-10 13:45:56
  • -
  • +
  • 인쇄

 

[점프볼=김지용 기자] ‘컴투스 KOREA3X3 프리미어리그 2020’이 언더독의 반란에 재미를 더하고 있다.

약체로 여겨졌던 데상트 범퍼스는 9일 고양 스타필드 스포츠몬스터 코트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2승을 거뒀다.

데상트는 앞서 1라운드에서 막판 방심으로 2패를 당했다. 하지만 2라운드에선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여줬다. 장동영 박진수 석종태 안정환 등으로 라인업을 꾸린 데상트는 첫 경기서 방성윤을 앞세운 한울건설을 물리치는 이변을 연출했다.

자신감을 얻은 데상트는 두 번째 경기선 아프리카 프릭스를 상대로 여유 있는 경기를 펼치며 21대11로 이겼다. 2라운드 2승을 거둔 데상트는 시즌 2승2패 승점 130점으로 3위로 올라섰다.

반면 1라운드때 형님팀들을 차례로 꺾으며 파란을 일으켰던 신생팀 스코어센터는 2라운드에선 2패의 눈물을 흘렸다. 센터 박수현이 1라운드때 발목 부상으로 빠지면서 박카스와 한솔레미콘에 연달아 패하고 말았다. 


한편 이승준 이동준 전태풍 이현승으로 구성된 한솔레미콘은 안정적인 경기력으로 2라운드 전승을 차지했다. 시즌 3승1패를 기록한 한솔레미콘(170점)은 1위로 올라섰다. 2승2패(150점)가 된 한울건설이 2위 마크했다.

3라운드는 오는 16일 오후 6시 같은 장소에서 열리며 아프리카TV와 SBS아프리카를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다.


<시즌 순위>
1=한솔레미콘=170점
2=한울건설=150점
3=데상트 범퍼스=130점
4=스코어센터=125점
5=아프리카 프릭스=120점
6=박카스=115점

 

#사진_한국3대3농구연맹 제공

점프볼 / 김지용 기자 mcdash@nate.com

 

[저작권자ⓒ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점프볼 연재

더보기

주요기사

더보기

HOT PHOTO

JUMPBALL 매거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