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Search: 52,023건

thumbimg

[KBL시상식] 10년만에 되찾은 영광, 전창진 감독 “18년 전보다 더 떨렸다”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이 상을 처음 받은 18년 전보다 더 떨렸다.”전주 KCC의 전창진 감독은 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통산 6번째 감 ...

thumbimg

[KBL시상식] 최초의 고졸 MVP 송교창 “정규리그 1위, MVP, 다음은 통합우승이다”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정규리그 1위, MVP, 다음은 통합우승이다.”전주 KCC의 송교창은 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국내선수 MVP에 선 ...

thumbimg

[KBL시상식] ‘New King’ 송교창, 최초의 고졸 MVP…신인상은 오재현(종합)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송교창이 새로운 왕으로 등극했다.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이 성황리에 모두 마무리됐다.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자리하지는 ...

thumbimg

[KBL시상식] ‘리그 대표 휘슬’ 장준혁 심판, 두 시즌 연속 심판상 수상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장준혁 심판이 또 한 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 많은 선수들과 감독이 축하를 받는 이 자리에서 또 ...

thumbimg

[KBL시상식] 인기 실감한 허웅 “상금? 팬분들에게 돌려드려야”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허웅이 팬들의 사랑에 연신 감사함을 표했다.원주 DB 허웅이 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인기상을 수상했다. 이날 수상으로 ...

thumbimg

[KBL시상식] 최초의 고졸 MVP! KCC 송교창, 허훈 제치고 왕의 자리에 올랐다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송교창이 허훈을 제치고 왕의 자리에 올랐다.전주 KCC의 송교창은 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국내선수 MVP에 선정됐다 ...

thumbimg

[KBL시상식] 호주에 이어 KBL까지 집어삼킨 ‘야수’ 숀 롱, 외국선수 MVP 영광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호주를 지배했던 야수가 KBL까지 집어삼켰다울산 현대모비스의 숀 롱은 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외국선수 MVP에 선정 ...

thumbimg

[KBL시상식] 숀 롱‧송교창‧양홍석‧이대성‧허훈, 20-21시즌 빛낸 BEST5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올스타전을 그립게 할 정도의 BEST5 라인업이다.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 개인 시상이 줄기차게 이어진 가운데 최고 영예 ...

thumbimg

[KBL시상식] 10년 만에 최고 증명한 ‘타짜’ 전창진 감독, 통산 6번째 감독상 수상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타짜가 돌아왔다.전주 KCC의 전창진 감독은 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수상했다. 총 투표수 107표 중 87 ...

thumbimg

[KBL시상식] SK의 신형 에너자이저 오재현, 신인상 품에 안았다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오재현이 박지원을 제치고 결국 신인상을 품에 안았다.서울 SK의 오재현은 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신인선수상을 수상했 ...

thumbimg

[KBL시상식] 인기 절정의 허웅, 역대 최초 두 시즌 연속 인기상 수상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허웅의 인기가 하늘을 찔렀다.원주 DB 허웅은 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인기상을 수상했다.허웅은 이번 수상으로 KBL ...

thumbimg

[KBL시상식] ‘1초의 재치’ 두경민, 역대급 결승골에 플레이 오브 더 시즌 수상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두경민이 역대급 센스를 인정받았다.원주 DB 두경민이 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Play of the season’상을 ...

thumbimg

[KBL시상식] ‘통곡의 벽’ 수비 5걸 중 최우수 수비수는 문성곤이었다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문성곤을 웬만해선 뚫기 어려웠다.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 한 시즌 수비에서 많은 공헌을 올린 선수들의 공을 인정하는 수비 ...

thumbimg

[KBL시상식] KCC 1위의 또다른 주역 정창영, MIP 수상으로 인정받았다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정창영은 올 시즌 KCC에 없어선 안 될 퍼즐이었다.전주 KCC 정창영이 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기량발전상을 수상했다 ...

thumbimg

[KBL시상식] PO 복귀 노리는 정영삼, 이성구 페어플레이상 영예 안아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전자랜드의 정신적 지주 정영삼이 의미있는 상을 받았다.인천 전자랜드 정영삼이 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이성구 페어플레이 ...

thumbimg

[KBL시상식] 일취월장한 ‘장키치’ 장재석, 당당히 식스맨상 거머쥐다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서울/민준구 기자] 이제는 ‘바레장재석’이 아닌 ‘장키치’다.울산 현대모비스의 장재석은 7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식스맨상을 수상했다.장재 ...

thumbimg

[구단소식] KGC, 'Red Waves' PO 캠페인 진행…입장 관중에 붉은 마스크 제공
서호민 기자 2021.04.07
[점프볼=서호민 기자] 안양이 붉은 물결로 물 들어진다.안양 KGC인삼공사는 구다오는 4월 11일(일) 15시 부산 KT와의 홈경기부터 플레이오프 ‘Red Waves’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Red Waves’ 캠페인은 입장 팬들 ...

thumbimg

'전자랜드 유일 전 경기 출장' 전현우, 스스로 성장세 증명했다
김용호 기자 2021.04.07
[점프볼=김용호 기자] 그는 단 한 번도 코트를 비우지 않았다.인천 전자랜드가 지난 6일 전주 KCC와의 정규리그 최종전을 끝으로 본격적인 봄 농구 준비에 나섰다. 이들은 오는 10일 고양 오리온과의 6강 플레이오프 1차전에 나서며, ...

thumbimg

[영상][점프볼TALK] 우리는 이 선수를 MVP로 정했다!
민준구 기자 2021.04.07
[점프볼=편집부] 운명의 날이 다가왔다.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가 지난 6일을 끝으로 모든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제는 자축할 시간이다. 약 6개월의 대장정을 마무리한 KBL의 모든 이들이 이제는 누가 최고인지를 가릴 차례 ...

thumbimg

'뽈툰' 4화 : 딥3와 로고샷 (Deep three & logo shot)
점프볼 편집부 2021.04.07
[점프볼=편집부] 점프볼과 박범상 작가의 콜라보 프로젝트 '뽈툰'의 네 번째 시간이 돌아왔다. 4화 주제는 딥 쓰리와 로고샷의 차이(Deep three & Logo shot). 3점 슛의 시대가 도래하면서 8m 이상 거리에서 ...

주요기사

더보기

HOT PHOTO

JUMPBALL 매거진

더보기

점프볼 연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