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18년 전통’ LG휘센컵 3x3 대회, 2일 창원서 열려
민준구(minjungu@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8-06-01 16:02
[점프볼=민준구 기자] 18년 전통의 LG휘센컵 3x3 농구대회가 열린다.

창원 LG가 오는 2일과 3일 양일간 창원실내체육관 앞 만남의 광장에서 제18회 LG휘센컵 3x3 농구대회를 개최한다.

LG휘센컵 3X3 농구대회는 매년 7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하는 아마농구 전국 최대 규모의 대회다. LG가 주관하고, LG전자 휘센 에어컨이 후원한다.

2001년부터 18년간 꾸준히 개최되는 LG휘센컵 3X3 농구대회는 농구 저변 확대, 청소년의 건전한 여가 활동과 스포츠 문화 정착을 위한 축제의 장을 마련하자는 취지로 그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 5월 16일부터 28일까지 총 13일간 참가 신청을 받은 이번 대회는 초등부, 중등부, 고등부, 여성부, 대학일반부 등 5개 부문 총 180여 팀이 우승을 향한 각축전을 벌인다. 경기는 국제농구연맹(FIBA) 3x3 규칙을 따르며 단, 경기 시간은 총 7분으로 제한된다.

각 부문별 우승팀 및 수상팀에게는 메달과 함께 총 상금 500만원이 주어지며, 부문별 최우수선수에게는 LG휘센 벽걸이 에어컨을 각각 1대씩 증정한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기념 유니폼을 제공한다.

한편, 대회 마지막 날에는 강병현, 양우섭, 박인태가 현장을 찾아 참가자들을 격려하고, 팬 사인회와 시상에도 나설 예정이다.

# 사진_LG 제공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