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아시안게임 대표 누구? 3x3 코리아 투어 최종전 서울대회 개최
이원희(mellorbiscan@naver.com)
기사작성일 : 2018-05-17 15:04
[점프볼=이원희 기자] 대한민국농구협회는 오는 26일부터 27일까지 양일간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발전 겸 2018 KBA 3x3 KOREA TOUR 서울대회를 개최한다고 알렸다.

마지막 예선전이다. 2018 KBA 코리아투어는 지난해 11월에 강원도(1차)를 시작으로 서울특별시(2차), 대구광역시(3차), 경기도(4차), 부산광역시(5차), 광주광역시(6차), 충청남도(7차-취소) 등 전국 투어 형식으로 진행됐다.

서울대회는 U19부, U23부, 오픈부, 여자오픈부, 일반부 총 다섯 개의 종별이 진행된다. U19부는 1999년 1월 1일 이후 출생자들이 참가 가능하다. U23부 출전팀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 출전의 자격을 두고 경쟁을 벌인다. 오픈부는 연령에 제한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번 서울대회에서 입상하는 팀들에게는 총 500만원의 상금과 나이키 농구화, 런닝화, 백팩 등의 푸짐한 선물이 주어진다. 각 종별 1, 2위 입상팀은 6월9일~10일에 서울에서 열리는 최종 파이널 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8차 서울대회는 서울신문사 앞 광장인 서울마당에서 진행되며, KBL(한국농구연맹)의 2017-18시즌 신인왕 안영준(서울 SK)과 김낙현(인천 전자랜드), 양홍석(부산 KT), 박인태(창원 LG)로 구성된 ‘KBL WINDS’가 출전한다.

또한, 지난달 중국 심천에서 치러진 FIBA 3x3 Asia Cup 2018을 통해 대한민국 3x3의 가능성을 보여준 대표팀 NYS(박민수, 김민섭, 방덕원, 임채훈)도 출전한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2018 자카르타 아시안게임과 2020 도쿄 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3x3 농구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할 국가대표 선수를 선발하는 체계를 확립하고, 정기적인 대회 주최로 경기력 향상과 국제 경쟁력 강화를 위한 선수 육성 및 지원에 힘쓸 예정이다”고 전했다.

8차 서울대회의 참가신청은 오는 21일까지 선착순으로 접수를 받는다. 자세한 대회 참가요강은 대한민국농구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_대한민국농구협회 제공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