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영상]'첫 인사' KGC 신인 3인방 "설레서 잠이 안온다"
송선영(ssong@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7-11-03 04:12

 

[점프볼=송선영,김혜림 기자]안양 KGC인삼공사의 새 얼굴 3인방이 환영식을 가졌다.


2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안양 KGC인삼공사와 부산 KT의 경기에서 하프타임 때 안양 KGC인삼공사의 2017년도 신인선수 환영식을 개최했다. 2017 신인드래프트에서 안양 KGC로 지명 된 전태영,정강호,장규호는 “그냥 단순한 팬이 아닌, 팀의 일원이 되어 경기를 관람하니까 손에 땀이 나도록 긴장되고, 믿기지 않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신인 선수들의 자세한 이야기는 영상으로 준비해보았다.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