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KT, 부산서 3on3 대회 성공리에 마무리
민준구(minjungu@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7-09-25 11:25
▶ 총 상금 560만원, 초등, 중등, 고등, 대학/일반부에 총 115팀 참여
▶ 선수단 사인회 및 치어리더 축하공연도 진행
 
[점프볼=민준구 기자] KT는 24일 부산 영도구 남항 Xsports광장에서 진행된 3on3 농구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총 상금 560만원인 이번 3on3 농구대회는 초등, 중등, 고등, 대학/일반부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되었으며, 총 115팀이 참여했다. 특히 선착순 신청에 150팀이 넘는 참가자가 몰려 부산 지역의 농구 열기를 실감하게 했다.
 
이 날 행사장에는 윤여권, 김명진, 박지훈, 정희원 선수가 참여해 참가자들 대상으로 사인회와 포토타임을 진행했으며, 박기량을 포함한 KT소닉붐 치어리더 ‘소닉걸스’가 축하공연을 펼쳐 참가 선수들의 사기를 북돋웠다.
 


초등부에서는 19개팀 중 ‘세이커스’팀이, 중등부에서는 총 24개팀 중 ‘클린샷’팀이 우승을 차지했다. 뛰어난 기량과 열정이 돋보인 고등부에서는 총 24개팀 중 ‘경북 강동’팀이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끝으로 48개팀이 참여한 대학/일반부에서는 ‘이렇게 나올줄이야’팀이 대망의 우승을 차지하며 상금 100만원을 받았다.
 
KT 최현준 단장은 “이번 3on3 대회를 통해 부산시민들의 농구에 대한 사랑을 느낄 수 있었다”며 “이 열기가 시즌까지 이어져 부산에 농구붐이 확산되도록 철저히 준비를 잘 하겠다”고 밝혔다.

# 사진_KT 제공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