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WKBL 3X3, 다채로운 이벤트로 팬 맞이
강현지(kkang@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7-08-10 10:35

[점프볼=강현지 기자]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이 다채로운 볼거리로 '3X3 TOURNAMENT TRIPLE JAM'을 풍성하게 만든다.

 

오는 13일 오후 5시 30분부터 서울시 반포한강시민공원 예빛섬에서 진행되는 WKBL 3X3  TOURNAMENT TRIPLE JAM. 이번 이벤트는 WKBL 스타들의 3대3 농구뿐만 아니라 디제잉을 포함한 다양한 퍼포먼스 등이 눈에 띈다. 일본 도쿄 출신의 인기 비보이 DJ로 활동 중인 DJ 라이트의 웜업 디제잉 타임으로 분위기를 띄울 예정이며 3X3 경기는 장내 아나운서 MC 프라임의 진행이 음악과 어우러진다.

 

예선전은 신한은행과 KB스타즈, 삼성생명과 KEB하나은행, KDB생명과 우리은행이 차례로 맞붙는다. 예선전에는 승리하는 3개 팀이 본선에 진출하며, 득실차가 가장 높은 1개 팀은 결승전으로 직행한다.

 

시민을 찾아가는 이벤트답게 볼거리도 풍성하다. 프리스타일 댄스팀인 'NOMAD G'와 여성 5인조 댄스팀 '멜로우딥'의 강렬한 스트리트 댄스 공연을 선보이고 3X3 경기가 모두 끝나면 유명 힙합 뮤지션 '팔로알토'와 '허클베리피'가 무대에 올라 화끈한 힙합 음악을 선보이며 예빛섬의 여름밤을 화려하게 수놓을 예정이다.

 

최고의 슈터의 자리를 놓고 벌이게 될 '3점슛 콘테스트'에는 박하나(삼성생명), 김단비(신한은행), 임영희(우리은행), 심성영(KB스타즈), 노현지(KDB생명), 강이슬(KEB하나은행)이 팀의 대표 주자로 나선다.

 

한편 예빛섬 야외무대에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며, 3X3 농구 경기는 WKBL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오후 6시 30분부터 실시간으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 사진_WKBL 제공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